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고객센터 즐겨찾기등록

We are the champion, 스포츠 리더십[감독편]

총 학습일:391일 | 학습시간:17시간 | 난이도:초급 | 강사:이재희, 하정민 | 강의금액:64,600원 | 교재:없음
리더십
< >
강의 미리보기
학습수강후기
(100점)
더보기
  • 스포츠 리더십 특강에 걸맞는 적절한 깊이와 적절한 강의 중..
과정분류
  • NCS직무분류 : (02010101) 경영기획
신청유형 | 수료기준
진도80%이상, 시험2회, 과제1회
진도80%이상, 시험2회, 과제1회
진도80%이상, 시험2회, 과제1회
진도70%이상, 시험1회
학습기간
학습일정보기
    수료시 환급금액: 중소기업:원 / 대기업:
    • 강의금액
      :

    • 지원금액
      :

    • 교재금액
      :

    • 배송비용
      :

    • 총 결제금액

    강의담기
    수강신청

    강의목표

    - 조직의 비전을 제시하고 이에 대한 성과를 평가할 수 있다.
    - 각 업무상황 별 문제상황을 관리하고 해결할 수 있다.
    - 조직 내 구성원들에게 동기를 부여하고 코칭할 수 있다.
    - 인재 및 조직관리를 위한 팀장 리더십 스킬을 습득할 수 있다.

    강의내용

    - 모니터링의 개념과 방법에 대해 학습합니다.
    - 갈등의 의의와 기능에 대해 학습합니다.
    - 동기부여 개념과 이론에 대해 학습합니다.
    - 리더십의 정의에 대해 학습합니다.
    - 조직의 발달단계에 대해 학습합니다.

    학습대상

    - 문제해결 및 조직관리 역량 향상이 필요한 중간관리자 및 팀장
    - 팀관리 프로젝트 매니저

    추가정보

    학습방법 : WBT(html+flash+vod)
    학습정원 : 150명

    근로자 직업능력개발훈련 미수료 또는 수강포기 시 패널티 (2019.01.15 개정)

    훈련수강 중 미수료 또는 수강포기한 경우 지원한도액의 삭감, 카드사용 정지, 자비부담금 추가발생등의 패널티가 주어집니다.
    근로자카드 발급일 미수료 또는
    수강포기 횟수
    지원한도액 차감 카드사용정지 자비부담금 발생
    19년 1월 15일 이전 1회 20만원 60일 정지 자비부담금 없음
    2회 이상시 30만원 60일 정지 지원금액의 20% 자비부담금 추가 발생
    19년 1월 15일 이후 1회 20만원 정지 없음 자비부담금 없음
    2회 50만원 60일 정지 지원금액의 20% 자비부담금 추가 발생
    3회 100만원 60일 정지 지원금액의 20% 자비부담금 추가 발생

    학습목차

    제1장We are the Champion, 스포츠 리더십[감독편]
    35 분1.  [비전관리] 미래를 보는 리더
    43 분2.  [성과관리] 성과로 인도하는 리더
    36 분3.  [모니터링] 매의 눈을 가진 리더
    44 분4.  [평가와 보상] 당근과 채찍을 가진 리더
    53 분5.  [C-player 관리] 썩은 사과를 골라내는 리더
    48 분6.  [갈등관리] 다툼을 해결하는 리더
    55 분7.  [의사결정] 합리적인 리더
    43 분8.  [협업관리] 함께 하는 리더
    51 분9.  [동기관리] 마음을 여는 지혜를 가진 리더
    45 분10. [직원육성] 후계자를 양성하는 리더
    50 분11. [임파워먼트] 힘을 실어주는 리더
    47 분12. [코칭] 목표로 인도하는 리더
    51 분13. [리더와 리더십] 리더 중의 리더
    50 분14. [인적자원 관리] 인재를 이끄는 리더
    55 분15. [변화관리] 변화를 이끄는 리더
    47 분16. [조직관리] 조직을 경영하는 리더

    강사소개

    강사명 이재희
    약력 - 현) 비전경영연구소
    - 전) ㈜리더십코리아
    - 전) 한국생산성본부 전임위원실
    - 전) 한국생산성본부
    강사명 하정민
    약력 - 현) 동아일보 기자
    - 전) Edaily 기자
    - 전) Edaily 뉴욕특파원
    - 전) 동아비즈니스리뷰(DBR) 기자